이승윤매니저 채무논란 강현석 정리


이승윤 매니저 "채무논란 사실.. 실망스러운 모습 죄송" 사과문 게재


개그맨 이승윤의 매니저 강현석이 과거 채무 논란으로 물의를 일으킨 가운데 소속사가 사과문을 발표했다.


25일 한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이승윤 매니저 강현석의 과거 채무 불이행을 폭로하는 게시물이 확산됐다.



 

A씨가 강현석 씨의 SNS에 남긴 댓글엔 한 온라인 커뮤니티의 게시글 주소가 적혀있었고 해당 글엔 "총 두 번에 걸쳐 60만 원이 넘는 돈을 빌렸지만 갚지 않았다"라는 내용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끌었다. 해당 글쓴이의 주장에 따르면 지난 14년 말과 15년 초 두 차례에 걸려 K 씨에게 60만 원가량의 돈을 빌려줬으나 돈을 갚기는커녕, 오히려 K 씨에게 차단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. 이에 대해 해당 글쓴이는 "카드대금이 부족하다고 빌려 갔던 돈들 다 전여친이랑 쓴 거 막는 거라고 했다. 생생히 기억하는데 새로운 여친이랑 잘 놀러 다니는 사진이 업데이트됐다"라고 설명했다. 이어 "한 번도 먼저 연락이 오지 않아 돈을 달라고 했더니 자기 상황을 장황하게 설명하며 시간을 달라고 했다"라며 "시간이 더 흐르고 K의 부모님에게 돈을 받게 됐지만 사람이 실수를 했으면 인정하고 사과를 할 줄 알아야 한다. 진심 담아 사과를 해달라"라고 요구했다.



 


http://ozzo-land.ozzo.kr/bbs/board.php?bo_table=free&wr_id=371

+ Recent posts